“최순실 소유 빌딩에 사설도박장 운영돼…연예인도 출입”

경향신문은 22일 영화업계에 종사하는 A씨의 말을 인용해 “서울 강남구 신사동에 있는 최씨 소유의 빌딩 2층에 간판도 없는 사설도박장이 있었다”며 “바카라(카드 게임) 등을 할 수 있도록 게임 테이블 3개가 놓여져...